모모플린 브이+에스 합체로 일상이 즐거워졌어요. REVIEW - momoflin

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REVIEW

상품 게시판 상세
SUBJECT 모모플린 브이+에스 합체로 일상이 즐거워졌어요.
NAME 이**** (ip:)
  • DATE 2020-06-14
  • 추천 추천하기
  • HIT 70
평점 5점





 혐생의 이유로 예전만큼의 열정적인 다이어트가 점점 힘겨워지는 요즈음, 카페를 어슬렁거리다 눈에 확 들어오는 체험안내문을 발견했어요. 설명만으로 이미 모모플린 에스+브이 평생친구가 된 것같은 기분으로 이벤트에 응모한 것도 잠시, 설마 대단한 기회가 나까지 오겠어 싶었는데 설마가 사람을 잡고 마음까지 홀려놓을 줄 누가 알았겠어요.

무튼 떨리는 맘으로 집콕하고 있던 저는 택배가 오던 날 정신적으로나마 무장해제가 되어 웃을 수 있었어요. 건강과 미의 균형을 추구한다는 모토와 핵심만 딱 적힌 안내문 등에 80점을 순식간에 내어주고 나서 기능은 조금 다르지만 건강한 몸을 만들도록 도와주는 목적은 같은 모모플린 에스와 브이복용을 결심했어요.

날씬하게 빠진 모모플린 에스는 혼잡한 가방속에 있어도 망가짐이 없어 휴대용으로도 딱이었고 지치거나 목마를 때 입가심엔 안성맞춤이라는 장점을 플러스로 가지고 있는가하면 낱개포장되어 세련미를 뽐내는 모모플린 브이는 보기좋은 외형도 외형이지만 일단 먹으면 알 수 없는 든든함을 불러와 야식도 안 당기게 만드는 점이 좋았어요. 다음날 원활한 배변생활에 많은 도움을 주는 점 또한 말할 나위 없었죠.
마음을 흡족하게 하는 다양한 메리트들 덕분에 보름간의 체험은 즐거웠고 이에 더러 보이지 않던 작은 불만이 사라지는 것 같아서 좋았답니다.
그래서 결론은 뭐냐고요? 될 수 있는 대로 이 만남을 오래 유지하고 싶다는 거죠. 나아가 더 바라는 점이 있다면 일부 기능제품의 고가정책 때문에 접근하는데 섣부른 걱정을 지닌 소비자도 있을 수 있으므로 보다 친근한 마케팅으로 잠재적 구매층까지 끌어안을 수 있게 되었으면 좋겠네요.

FILE 20200527_124906.jpg , 20200527_125541.jpg , 20200613_185752.jpg , 20200527_225451.jpg , 20200527_125411.jpg
PASSWORD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